K2 후반으로 갈수록 흥미진진

기사입력 2016.10.24 14:5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6102101001713200123494_99_20161020103905.jpg

 케이블 드라마 k2가 초반의 우려에서 벗어나 승승장구를 달리고 있다
첫방송이 시작되기 전부터 송윤아, 윤아의 연기력 등으로 인터넷 논란이 계속된 상황에서 후반부로 갈수록 탄탄한 스토리와 안정된 배우들의 연기로 인해 호평을 받고 있다.

제작진은 "드라마가 후반부로 접어들면서 점점 피어나는 지창욱, 임윤아 두 사람의 관계가 돋보일 예정"이라며 "또 이것으로 인한 주요 인물 사이의 관계 변화, 서서히 밝혀지는 과거, 새로운 강적의 등장 등을 놓치지 말고 끝까지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tvN 'THE K2(더 케이투)'는 전쟁 용병 출신의 보디가드 'K2'와 그를 고용한 대선 후보의 아내, 그리고 세상과 떨어져 사는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보디가드 액션 드라마다. 지난9월 23일(금)첫 방송을 시작,액션 영화를 방불케 하는 강렬한 액션 신과 배우들의 열연이 선사하는 팽팽한 긴장감으로 호평 받고 있다.지난 8화에서는 평균 시청률 5.7%, 분당시청률은 자체 최고 기록인 7.9%를 기록하며'THE K2'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매주 금,토요일 저녁 8시 방송.
<저작권자ⓒ밝은가족교육신문 & bf-edu.o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3549
 
 
 
 
 
  • 밝은가족교육신문(www.bf-edu.or.kr)  |  설립일 : 2007년 7월 2일  |  대표이사 : 유계환  |  501-040 전라남도 순천시 대석1길 4-5
  • 사업자등록번호 : 208-91-20253  |  발행인: 유계환  편집인: 유계환  청소년보호책임자: 이혜경
  • 대표전화 : 061.724.1132 [오전 10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espero33@naver.com
  • Copyright © 2007-2009 bf-edu.or.kr all right reserved.
밝은가족교육신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